본문 바로가기
정신체조수학

코끼리 뗏목 태우기

by mathpark 2011. 4. 12.
한 상인이 아프리카에 가서 코끼리 75마리를 샀다.
그런데 그곳엔 아주 깊은 늪이 있어서 뗏목을 타야만 건널 수 있었다.
그런데 그 뱃사공은 뱃삯으로 반드시 건너게 해준 물건의 반을 받는 사람이었다.
영리한 상인은 그러기로 약속하고 늪을 건너왔다.
상인은 뱃사공에게 몇 마리를 뱃삯으로 줬을까?





'정신체조수학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백설공주와 난쟁이  (0) 2011.04.15
자전거는 한 대, 사람은 두 명  (0) 2011.04.12
코끼리 뗏목 태우기  (0) 2011.04.12
검은 고양이의 주인은?  (0) 2011.04.12
줄 세우기  (0) 2011.04.12

댓글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