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정신체조수학

망각의 숲

by mathpark 2011. 4. 19.

엘리스가 망각의 숲에 발을 들여 놓은 순간, 기억을 모두 상실한 건 아니고 단 일부만의 기억을 상실하였다.
자신의 이름을 잊어 먹은것도 한두번이 아니며 가장 단골손님은 요일 개념을 잃은 것이었다.
이 망각의 숲에는 사자와 유니콘도 자주 들락거렸는데 이들은 이상야릇한 동물이었다.

사자는 월요일,화요일,수요일에는 거짓말을, 그 나머지 요일에는 참말을 하였고, 이와 반대로 유니콘은 목요일,금요일,토요일에만 거짓말을 하고 그 나머지 요일에는 참말만을 했다.


어느 날 엘리스는 사자와 유니콘이 나무 그늘 아래에서 함께 쉬고 있는 것을 발견했는데, 그들은 다음과 같은 이야기를 하는 것이었다.

사자 : "어제는 내가 거짓말을 하는 날이었어."

유니콘 : "어제는 나도 거짓말을 하는 날이었지."

엘리스는 매우 총명한 소녀였기 때문에 사자와 유니콘 간의 대화를 듣고는 그 날이 무슨 요일인지 추리해 낼 수 있었다.
그 날은 무슨 요일이었나?






'정신체조수학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사과의 분배  (4) 2011.04.22
생(生)의 문을 찾아라.  (0) 2011.04.22
망각의 숲  (2) 2011.04.19
33333 만들기  (0) 2011.04.19
6 만들기  (2) 2011.04.19

댓글2